기사 (전체 92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제] ‘트럼프 파일’ 충격…“트럼프, 러시아의 꼭두각시?”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미국 도널드 트럼프 당선인이 러시아가 자신의 성매매 영상 등 협박 자료를 확보하고 있다는 의혹에 골머리를 앓고 있는 가운데, 미국 온라인 매체 ‘버즈피드’가 지난 11일 미국 트럼프 당선인의 미확인 사생활 파일인 ‘트럼프 파일
김지혜 기자   2017-01-16
[국제] 사드 배치 반대, 중·러 "추가 대응조치" 취할 것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중국과 러시아가 양자 외교안보회의를 열어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한반도 배치에 대한 반대 의사를 재확인하고, 추가 공동 대응하기로 의견을 모았다.13일자 중국 관영 신화통신 등 주요 외신은 중국과 러시아가 지난 1
김지혜 기자   2017-01-14
[국제] 北 군사력, 심각한 위협...‘플루토늄 50여 kg’ 보유 최대 12개 핵폭탄 가능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군 당국은 북한이 핵무기를 만들 수 있는 플루토늄을 50여kg를 보유하고 있고, 핵무기 소형화 능력도 상당한 수준으로 갖춘 것으로 판단했다.국방부는 11일 발간한 ‘2016국방백서’에서 북한이 수차례의 폐연료봉 재처리 과정을
김지혜 기자   2017-01-11
[국제] 獨 내무부, "체포 영장 발부 된 신 나치주의자 600명 행방 묘연"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이슬람 급진 테러리즘이 국제사회에 큰 위협이 되고 있는 가운데, 독일을 비롯한 유럽에서 신(新) 나치주의가 또 다른 테러위협으로 대두되고 있다.지난 9일(현지시간) 도이체벨레 방송 등 주요외신에 따르면 독일 내무부는 지난달 의
김지혜 기자   2017-01-10
[국제] 中 외교부 “日, 사실 회피하고 거짓을 추구해”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중국 외교부가 지난 9일 부산 위안부 소녀상 설치 문제로 한·일 관계가 악화일로를 걷고 있는 것에 대해 일본이 역사문제와 관련, ‘늘 얼버무리는 언행을 보여 성의를 전혀 느낄 수 없다’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이날 주요외신의
김지혜 기자   2017-01-10
[국제] ‘시작부터 잘못된’ 위안부 합의, 아베 강공에 외교부 ‘꿀 먹은 벙어리’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일본이 부산 일본 총영사관 앞 소녀상 철거를 재차 강력히 요구하고 있다. 하지만 외교부는 대통령 리더십 공백 속에 아무런 대응을 못하고 있다.일본 아베 신조 총리는 지난 8일 NHK의 ‘일요토론’이라는 프로그램에서 “한·일 간
김지혜 기자   2017-01-09
[국제] 한·중 간 군사교류 전면 중단…“사드 배치 보복 현실화?”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지난 해 7월 결정된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따른 보복조치로 한·중 간 군사교류 및 훈련이 전면적으로 중단됐다.9일 보도에 따르면 중국 국방부는 중국 국방부는 환추스바오의 관련 질의에 "중국은 한·중 양
김지혜 기자   2017-01-09
[국제] 美 트럼프 정부, 아시아 정책 책임질 보좌관으로 포팅어 낙점한 이유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도널드 트럼프 미국 차기 정권에서 한반도 정책을 실무적으로 총괄하는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아시아 담당 선임보좌관에 월스트리트저널(WSJ) 기자와 해병대 장교 경력의 매트 포팅어(43)가 내정됐다.4일 ‘중앙일보’와
김지혜 기자   2017-01-06
[국제] 정신 나간 日사무차관, "부산 소녀상, 허용 못해“…즉각 철거 요구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일본 외무성 스기야마 신스케(杉山晋輔) 사무차관은 한일 외교차관 협의에서 부산 일본영사관 앞에 설치된 위안부 소녀상에 대해 “도저히 허용할 수 없다”며 즉각 철거를 강하게 요구했다.NHK및 지지통신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스
김지혜 기자   2017-01-06
[국제] WFP, 작년 대북 식량지원 2만4천톤…20년래 최저치 기록 <왜>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작년 유엔 세계식량계획(WFP)에 의한 대북 식량 지원이 20년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미국의 소리(VOA)’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지난 4일(현지시각) WFP 아시아태평양 지역 사무소의 실케 버 대변인으로부터 받은 이메일
김지혜 기자   2017-01-05
[국제] 트럼프-공화당, '오바마 케어' 폐기 수순 밟아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과 공화당이 3일(현지시각) 소위 ‘오바마 케어’라 불리는 건강보험법 폐기 수순에 나섰다.뉴욕타임스 등 주요 외신은 이날 공화당 하원의원들이 버락 오바마 현 정부가 대표적인 공적으로 꼽고 있는
김지혜 기자   2017-01-04
[국제] 中 외교부, 韓 민주당 의원단 방문 환영…사드배치 강경 반대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중국 정부가 한국 야당 더불어민주당 의원단의 방문을 환영한다고 밝힌 가운데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의 한국 배치에는 반대 입장을 재차 표명했다.주요통신사에 따르면 중국 외교부는 3일 겅솽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민
김지혜 기자   2017-01-04
[국제] 두바이, 스카이라인 바꿀 등대와 대규모 항구 건설 계획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아랍 에미리트(UAE) 두바이가 2일(현지시각) 고층 등대가 있는 대규모 항만시설 건설 사업 계획을 발표했다.AP통신, 걸프 뉴스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이날 아랍 에미리트 총리이자 두바이의 통치자인 셰이크 모하메드 빈 라시드
김지혜 기자   2017-01-03
[국제] 中 네티즌 97% "2017년 한중 관계 사드로 경색 지속"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중국 네티즌의 97%가 2017년 한·중 관계가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인 사드(THAAD) 배치로 인해 경색국면을 이어갈 것이라 예측했다.3일 중국 관영 환추스바오(環球時報)가 진행한 “사드 배치 결정으로 악화일로를 걷는 한·중
김지혜 기자   2017-01-03
[국제] 英 내무차관 “IS, 영국 테러 시도…화학무기 사용 가능성 커져” 강력 경고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영국 내무부 벤 월리스 차관이 1일(현지시각) 이슬람 수니파 무장단체, IS가 영국에서 화학무기를 이용한 공격 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경고했다.1일 BBC, 가디언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월리스 차관은 “특정 음모가 확인되지는
김지혜 기자   2017-01-02
[국제] 中 시진핑 리더십…시험대 오를 가능성이 커진 이유?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전 세계를 관통하고 있는 정치적 흐름을 꼽으라면 포퓰리즘을 들 수 있다. 중국 역시 이러한 포퓰리즘에서 자유로울 수 없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와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주요 외신과 CNBC방송은 1일(현지시각) 중국 소식
김지혜 기자   2017-01-02
[국제] 美 ‘러 대선 개입’ 보복하려 하자 뿔난 러시아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미국 민주당 사이버 테러의 배후로 러시아를 지목한 바 있는 버락 오바마 행정부가 이르면 29일(현지시각) 대선 개입 보복 조치를 공표할 것이라 밝힌 가운데, 러시아는 전면 반박했다.CNN 등 주요외신에 따르면, 지난 28일 미
김지혜 기자   2016-12-31
[국제] 트럼프 대통령 취임 연설문 작성자, 31세 보좌관 스티븐 밀러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이 지난 26일(현지시각) 내년 1월 20일 제 45대 취임식에서 읽을 연설문을 31세의 보좌관 스티븐 밀러가 쓰는 것으로 전해졌다.주요 외신과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의 이날 보도에 따르면 트럼프
김지혜 기자   2016-12-27
[국제] 美대통령 취임 앞둔 당선확정 트럼프…선거인단 투표서 이변 없어
[스페셜경제=김은배 기자]미국 도널드 트럼프 당선인이 지난 19일(현지시각) 선거인단 투표에서 전체 538명의 과반인 270명의 표를 얻어 대선 승리를 확정했다. 선거인단의 반란 투표 같은 이변은 일어나지 않았다.뉴시스와 AP통신 등에 따르면 트럼프
김은배 기자   2016-12-20
[국제] 도영심 스텝재단 이사장, 신·구 UN 사무총장 이·취임 총회 참석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도영심 유엔세계관광기구 스텝재단 이사장은 현지시각 12일,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제71차 유엔총회에 참석했다.도영심 이사장은 유엔세계관광기구(UNWTO) 스텝재단 대표 및 유엔지속가능개발목표(UN SDGs) 위원을 맡고 있다
김지혜 기자   2016-12-1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스페셜미디어 스페셜경제 121-828 서울시 마포구 성산동 17-13 유영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37-2113, 2116  |  팩스 : 02-337-5116
등록일자 : 2008년10월21일  |  정기간행물 : 서울 아01547 / 서울 다08122
대표이사ㆍ발행인 : 남경민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경민
Copyright © 2013 스페셜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peconom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