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 위험 무릅쓰고 시민 구조한 해병대 이상현 중사 표창

이필호 기자 / 기사승인 : 2015-07-15 10:34: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필호 기자]경북 포항시(시장 이강덕)는 교통사고로 차량에 갇혀 있던 여성과 아동을 구조한 제1해병사단 2연대 이상현 중사에게 지난 14일 표창패를 수여했다.


앞서 지난달 20일 이 중사는 귀가길에 형산 교차로에서 차량 충돌사고를 목격했다.


당시 사고차량에 중년 여성과 아동이 갖혀 있었으며 차량은 기름이 흘러내리며 연기와 함께 불꽃이 튀고 있어 폭발 등 2차 사고의 위험까지 존재하는 급박한 상황이었다.


이 중사는 사고를 목격 후 한치의 망설임도 없이 현장으로 달려갔다. 운전석을 통해 구조를 시도했으나 문이 열리지 않았고 이에 조수석 문을 강제로 열고 아동부터 등에 업었다. 이후 중년 여성을 부축해 길가로 대피시켰다.


이어 이 중사는 경찰과 119 구조대에 신고하고 상황을 인계한 후 바로 귀가했다.


한편, 이 중사의 선행은 사고자가 지난 9일 국민신문고에 감사의 뜻을 전하며 뒤늦게 알려졌다.


이강덕 시장은 이 중사에게 표창패를 수여하면서 “위험을 무릅쓰고 어려움에 처한 시민을 적극적으로 도와 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에 이 중사는 “국가와 국민을 위해 희생하고 헌신하는 대한민국 해병대원으로서 당연히 할 일을 했을 뿐”이라며 “구조된 시민이 무사해서 다행”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