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아동·청소년 및 농어촌 소외계층에 기부금 3.9억 전달

김수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8-07 18:28: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수영 기자]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7일 과천소재 본관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하고, 농어촌 및 지역사회 소외계층의 복지 증진을 위해 3억9천만 원을 기부했다. 올해는 ‘공감’과 ‘동행’을 테마로 40개의 단체를 선정했다.

마사회는 지난 5월부터 공개 모집을 시작해 서류심사와 현장실사, 기부심의위원회를 통해 사업수행능력, 사업의 적합성, 지역 자원 활용 노력 등을 평가했다.

공모 주제는 2가지로 ‘국민 공감’과 ‘농어촌 동행’으로 나뉘었다. ‘국민공감’ 분야는 아동·청소년 소외계층을 위한 복지 사업이 대상이었으며 25개소를 뽑아 2억3천여만 원을 전달했다.

‘농어촌 동행’은 농어촌 소외계층 지원을 위한 교육, 의료, 문화예술 등의 복지 사업을 수행하는 단체 15개소를 선정해 약 1억6천만 원을 기부했다.



이날 전달식에서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선정된 복지단체들에게 기부증서를 전달하며 “소외계층의 복지 향상을 통해 공기업으로서 건강한 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일조하고자 한다. 지역사회와 상생 협력하는 기관으로 발전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사진 한국마사회>

스페셜경제 / 김수영 기자 brumaire25s@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수영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