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OLED 노트북 시대 연다…대만서 포럼 개최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1-07 18:04: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삼성디스플레이가 OLED 노트북 시장 선도를 위해 대만에서 OLED포럼을 개최하는 등 본격적인 시스템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7일 대만 타이베이 그랜드메이풀 호텔에서 ‘삼성 OLED 포럼 2019 타이베이(Samsung OLED Forum 2019 Taipei)’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포럼에는 HP, 델, 레노보, 아수스 등 글로벌 IT 업체와 콤팔, 콴타, 위스트론 등 주요 위탁생산(ODM) 업체 등 총 25개 고객사 35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에서 삼성디스플레이는 글로벌 IT 업체를 대상으로 정체된 IT시장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OLED 노트북을 제시하고 OLED만이 제공할 수 있는 차별화된 강점을 소개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올해 상반기 13.3형과 15.6형 노트북용 OLED를 개발한 바 있다. HP, Dell, Lenovo, Asus 등과 협력해 총 13종의 노트북을 출시하며 시장의 큰 호평을 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내년 중 13.3형 FHD 모델을 추가로 출시해 삼성디스플레이는 내년 중 13.3인치 FHD 모델을 추가로 출시해 중급 제품까지 라인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글로벌시장조사업체 IHS마킷에 따르면, 글로벌 노트북용 OLED 패널 시장은 지난해 올해 7만5000대로 지난해 보다 75배나 성장할 것으로 예상됐다. 또 매년 성장폭이 확대돼 2026년엔 126만대로 늘어날 것으로 추정됐다.

OLED는 액정표시장치 대비 얇고 가벼운 디자인적 유연성과 무한대에 가까운 명암비, 디지털 시네마 색표준 DCI-P3 100%에 달하는 광색역과 색정확도 등 프리미엄 노트북에 적합한 화질 특성을 갖췄다.

김성철 삼성디스플레이 중소형 사업부장은 “삼성디스플레이의 OLED는 압도적인 화질과 야외시인성, 저소비전력과 얇고 가벼운 구조적 특성 등으로 프리미엄 노트북의 패러다임을 바꾸며 소비자에게 차원이 다른 사용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