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3분기 누적 순익 1조1876억원 달성

권준호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7 16:11:1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권준호 인턴기자]IBK기업은행은 27일, 2020년 3분기 자회사를 포함한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을 1조1876억원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경기 악화에 대비하기 위한 적립 등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1조3789억원)보다 13.2% 감소한 실적이다. 자회사를 제외한 기업은행의 별도기준 당기순이익은 9764억원을 기록했다.

중소기업대출 잔액은 지난해 말 대비 19.9조원(12.2%), 전분기 대비 6.1조원(3.4%) 증가한 182.6조원, 시장 점유율은 지난해 말 보다 0.4%p 증가한 23.0%를 기록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자금난을 겪는 소상공인 등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적기에 자금을 지원하기 위해 노력한 것이 중기대출 부분 역대 최대 수준의 시장점유율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총 연체율은 지난해 동기 대비 0.23%p 개선된 0.39%, 고정이하 여신비율은 지난해 동기 대비 0.25%p 개선된 1.11%를 기록하는 등 주요 건전성 지표는 지난해에 비해 개선된 모습을 보였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대출지원이 고객기반 확대, 신성장과 수익기회 창출로 이어지는 정책금융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경기둔화 우려 속에도 혁신금융을 통한 성장기반 확충, 체계적 건전성 관리로 내실 성장을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자료제공= 기업은행)

 

스페셜경제 / 권준호 기자 kjh0109@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권준호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