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조선업체 최초 국방 연구개발 장려금 은상 수상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2-08 10:19:4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대우조선해양이 방위사업 분야에서도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2019년도 국방 연구개발 장려금 수여식에서 ‘장보고-I 성능개량 잠수함 통합전투체계 연구개발’로 조선업체 최초로 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국방 연구개발 장려금 수여식은 방위사업청에서 주관한다. 해당 행사는 방위산업 물자 및 핵심기술 연구개발에 기여한 우수 대상자를 선정해 장려금을 수여하기 위해 매년 개최된다..

이번 행사에서 대우조선해양은 국방기술품질원, LIG넥스원과 협력해 잠수함 통합전투체계 개발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장보고-I 잠수함에 세계 최초로 자동형 저주파탐지장치를 탑재하는 등 성능개량 사업을 차질 없이 완수함으로써 국방기술 역량을 향상시키고 군 작전 수행능력 강화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이 성능개량 사업의 핵심 개발 과제인 통합전투체계는 잠수함에 탑재된 소나를 이용해 표적을 탐지하여 추적하는 기술로 잠수함의 두뇌 역할을 한다. 대우조선해양은 장보고-I 잠수함 전투체계 성능을 입증한데 이어 전투용 적합 판정까지 획득해 지난 2월 해당 잠수함을 해군에 성공적으로 인도한 바 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우리의 잠수함 기술력을 비롯해 방위사업청, 국방기술품질원, 대한민국 해군 및 LIG넥스원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으로 이뤄낸 성과라고 생각한다” 며 “앞으로도 회사는 관련 연구개발에 매진해 방위산업 기술역량 강화에 이바지할 것이다”고 말했다.

 

[사진제공=대우조선해양]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