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 봉오동 전투 전승 100주년 기념 우표 발행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6-04 15:23: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봉오동 전투 전승 100주년 기념우표.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5일 한국 독립운동사에서 최초의 승리이자 최고의 전과 중 하나인 봉오동 전투 전승 100주년을 맞아 기념우표 발행한다고 밝혔다.

봉오동 전투는 일제 탄압에 신음하던 우리 민족에게 무장투쟁으로 자주독립을 이룰 수 있다는 희망을 주며 1920년대 독립전쟁이 활발하게 전개되는 계기가 됐다.

기념우표는 독립기념관에 소장 중인 서양화가 임직순(1921~1996)의 〈홍범도 장군의 봉오동 전투〉를 담았다.

1920년 6월7일 홍범도 장군 등이 이끈 독립군 연합부대는 ‘죽음의 골짜기’라 불리던 봉오동으로 일본군을 유인하여 전투에서 승리했다. 당시 ‘독립신문’의 보도에 따르면 일본군 사망자는 157명, 부상자는 300여 명에 달했고, 독립군의 피해는 전사자 4명, 중상자 2명에 불과했다.

박종석 우정사업본부장은 “이번 기념우표 발행을 통해 민족 주체성을 지키고자 노력한 독립군을 기억하고, 독립의 희망과 신념을 심어준 봉오동 전투의 의미를 되새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념우표는 가까운우체국을방문하거나 인터넷우체국에 신청하면 구매할 수 있다.

 

<사진제공=우정사업본부>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