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영남본부, 경부고속철도 신호설비 개량으로 안전 강화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1-02 14:17:4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는 철도 안전성 강화를 위해 경부고속철도 2단계 부산∼동대구 구간 신호설비(거리검지형 밀착검지기) 개량 공사에 착수했다고 1일밝혔다.

이 공사는 열차 안전운행과 직결된 선로전환기의 밀착여부를 한층 더 정확히 감지할 수 있도록 기존 설치된 밀착검지기를 거리검지형 밀착검지기로 개량하는 공사로, 내년 7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거리검지형 밀착검지기는 기존 밀착검지기가 기계적인 접점을 이용해 밀착 여부를 검지하는 것과 달리, 센서를 이용하여 레일의 밀착 여부는 물론 레일의 밀착·이격 정도를 수치로 표시하고 상태를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자기진단기능을 추가했다.

이를 통해 선로전환기 장애 요소를 사전에 확인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돼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유지보수 효율성을 크게 향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이인희 영남본부장은 “앞으로도 철도시설 관리자로서 시설물의 지속적인 성능개량을 통해 국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철도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