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친환경차량 도입으로 환경보호에 앞장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6 17:08:2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신한카드 본사 업무차량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전면 교체해
‘신한카드 EV’ 상품 통해 전기자동차 충전 할인 혜택도 제공
신한금융그룹 ‘에코 트랜스포메이션 20·20’ 비전 일환

[스페셜경제=이인애 기자]신한카드는 미세먼지 절감 등 환경 보호를 위해 본사 임직원 대상 공용 업무차량을 친환경차량인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전면 교체했다고 26일 밝혔다.

하이브리드 차량은 내연 엔진과 전기자동차의 배터리 엔진을 동시에 장착해 기존 차량보다 유해가스 배출량을 줄이고 연비를 획기적으로 개선한 환경자동차라고 신한카드 측은 설명했다.

이번 교체를 통해 신한카드는 연비 개선효과를 통한 비용 절감뿐만 아니라 차량 배출 가스 감소를 통해 환경 보호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본다는 입장이다.

신한카드는 공용 업무차량으로 친환경 하이브리드 차량 도입에 이어 향후 전기차량으로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아울러 신한카드는 전기자동차 충전 시 전월 사용 실적에 따라 월 할인한도 2만원 내에서 30~50% 결제일 할인을 제공하는 ‘신한카드 EV’를 통해 전기차 보급에 앞장서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신한카드의 이러한 친환경 활동은 신한금융그룹의 ‘에코 트랜스포메이션 20·20’비전과 맞닿아 있다고 전문가 등은 분석하고 있다.

‘에코 트랜스포메이션 20·20’ 비전은 신한금융그룹이 최근 기후변화 대응과 저탄소 경제 전환에 앞장서기 위한 그룹차원의 친환경 경영비전으로 ‘저탄소 금융시장 선도’, ’친환경 금융 확산’, ‘환경 리더십·파트너십 강화’ 3가지 방향으로 추진된다고 알려진 바 있다.

신한카드관계자는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 절감 등 환경 보호에 작은 부분이라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상품 개발을 통한 고객 혜택 확대뿐만 아니라 사회 공헌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고민하고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이인애 기자 abcd2ina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