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545억원’ 이스타항공 인수…“함께 항공업계 위기극복”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3-02 14:03: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제주항공이 545억원에 이스타항공 경영권을 인수했다. 제주항공측이 인수를 결정하고 3개월 만이다. 


제주항공은 이스타홀딩스와 이스타항공 주식 497만1000주에 대한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한다고 2일 공시했다. 인수가액은 545억원이며 지분 비율은 51.17%다.

앞서 지난해 12월 18일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은 공동경영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당시 양사는 연내 주식매매계약(SPA)를 체결하고, 이스타항공 최대 주주인 이스타홀딩스와 기타 지분을 포함한 51.17% 지분을 제주항공에 양도하기로 했다.

제주항공은 MOU 체결 당시 인수 희망가격이었던 약 695억보다 150억원 낮은 545억원을 인수가액으로 결정했다.

제주항공은 MOU 체결과 동시에 이스타홀딩스에 이행보증금으로 지급한 115억원을 제외한 차액은 취득예정일자인 4월 29일에 납입 예정이다.

양사는 최근 항공 시장의 위기에 대한 인식을 함께하고, 성공적인 인수합병(M&A)이 항공산업 위기 극복 및 공동의 발전을 위한 올바른 방향임을 공감하며 최종인수가액 및 방식, 절차 등에 최종 합의했다고 설명했다.

이석주 제주항공 대표는 “현재 코로나19 이슈 등으로 인한 항공 시장 상황을 고려해 양사의 양보를 통한 가격조정을 이뤄냈다”라며 “힘을 모아 위기를 극복해 조속한 시일 내에 정상화 될 것을 확신하며, 이스타항공의 경영 안정화 및 수익성 개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종구 이스타항공 사장은 “항공산업은 코로나19 사태에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 산업으로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정책 지원과 금융 지원 등이 절실하다”라며 “오늘의 합의를 통해 이스타항공과 제주항공 또한 지금의 위기극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제공=제주항공, 이스타항공)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