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1등급한우 50%할인’ 코로나19 극복 다양한 행사 진행

김소현 / 기사승인 : 2020-03-25 11:49:3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소현 인턴기자]롯데마트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에 처해있는 국민에게 도움이 되고자 오는 26일부터 일주일간 ‘힘내자 대한민국’ 테마의 행사를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생활에 힘이 되도록 품질은 높이고 가격은 낮춘 ‘직경매 1등급한우 전품목’ 최대 50%할인을 진행한다.

한우는 보통 설과 추석, 그리고 여름휴가시즌에 맞춰 상품화하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3월부터 5월은 시장에서 물량이 부족한 시기이다. 물량부족은 곧 가격상승으로 이어져 평소보다 5~10%가량 시세가 높게 형성된다.

이에 롯데마트는 1등급한우를 합리적인 가격에 맛볼 수 있도록 매입에서 가공까지 상품기획자가 직접 참여해 60톤 물량을 사전기획했다.

해당기간동안 롯데카드 결제시, 정상가에서 50%할인된 가격에 구매가능하다.

1등급 이상의 국내산 브랜드 삼겹살, 목심, 앞다리 100톤도 사전기획해 ‘국내산 돼지 삼겹살’과 ‘국내산 돼지 목심’도 합리적인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계속되는 개학연기로 인해 급식공급이 어려워져 힘든 농가를 돕기위한 행사도 진행한다. 충청남도의 친환경 농가들은 시금치, 대파, 상추, 딸기 등의 채소·과일류가 유통되지 못하고 창고에 쌓여있는 상황이다.

이에 롯데마트는 총 16개 품목 122톤 규모의 물량을 확보해 전 지점에서 ‘충청남도 친환경 농산물 기획전’을 진행한다.

김창용 롯데마트 상품본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전국민이 경제적인 어려움에 처해있다”며 “꼭 필요한 생필품위주의 행사를 준비한 만큼 조금이나마 상황극복에 도음이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롯데마트)

 

스페셜경제 / 김소현 기자 sohyun2774@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