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총선 특집 페이지 오픈… 건강한 여론 광장 조성 포부

최문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3-17 12:38:5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최문정 인턴기자]카카오가 포털 다음 뉴스섹션 내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특집페이지(이하 총선 특집 페이지)를 오픈한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다음달 16일까지 다음과 카카오톡 #탭 에서총선 관련 서비스와 정책들을 순차적으로 선보인다.

카카오는 총선을 맞아 ‘공정하고 충실한 선거정보 제공’, ‘사실에 기반한 뉴스와 정보 제공’, ‘정치적 중립 준수’ 등 총선 서비스 준칙을 마련하고 이에 따라 총선 특집 페이지를 운영할 예정이다. 총선 특집 페이지는 ‘뉴스’, ‘지역구별 뉴스’, ‘여론조사’, ‘포토’ 등 4개의 메인메뉴로 구성됐다.

‘뉴스’는 다음뉴스 제휴 언론사의 총선 관련 뉴스를 최신순으로 제공한다. ‘지역구별 뉴스’는 유권자의 관심 지역 뉴스만 나오도록 구성했다. 지역은 특별시‧광역시‧도 하위의 선거구 단위로 구분했다. ‘여론조사’는 여론조사 결과를 살펴볼 수 있고 ‘포토’는 선거운동, 기자회견등 관련 보도사진을 볼 수 있다.

이와 함께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운영하는 선거 관련 허위사실 및 비방 게시물 신고 배너를 배치했다. 언론중재법에 의해 피해 구제 보도된 기사모음과 오보 및 권리침해 신고 메뉴도 운영한다.

이달 28일부터는 전국의 모든 지역구와 비례대표 후보자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제공하는 후보자의 기본정보 검색결과를 볼 수 있다. 카카오톡에서는 ‘뉴스봇’ 채널을 친구 추가해 원하는 후보자나 지역구 키워드를 알림으로 등록하여 뉴스를 받아볼 수 있다.

사전투표 기간에는 사전 투표 독려 및 사전투표소 조회 기능을 제공하며 유권자가 투표소를 찾을 수 있는 서비스를 오픈한다. 모바일 지도앱 카카오맵으로도 주변 투표소 검색 및 길안내 기능을 제공할 예정이다.

선거 당일엔 전국과 선거구별 투표율, 출구조사, 개표 현황 등을 그래프와 함께 실시간으로 제공하며, 선거 다음날인 16일에는 정당별, 지역별 선거결과와 당선자 목록을 모아 게시할 예정이다.

한편, 공식 선거운동 기간인 다음달 2일부터 14일 24시까지는 공직선거법에 따라 실명 인증한 이용자만 뉴스서비스 댓글을 작성할 수 있다. 총선 후보자들의 관련검색어는 제공되지 않으며 검색어 자동완성 역시 후보자의 공식 프로필이나 정보성 키워드만 표시된다.

 

스페셜경제 / 최문정 기자 muun09@daum.net 

(사진제공=카카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문정 기자
  • 최문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스페셜경제 기자 최문정입니다. 항상 객관적인 보도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