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2019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 개최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2 10:35:1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KPI의 Key는 고객

진옥동 은행장, 임직원들에게 ‘고객중심’과 ‘신한문화’ 강조
상반기 성과 리뷰 및 하반기 중점 추진 사항 논의

[스페셜경제=이인애 기자]신한은행은 지난 19일 경기 용인시 소재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진옥동 은행장을 비롯한 임원, 본부장, 전국 부서장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경영전략회의에서 신한은행 임직원들은 상반기 성과를 리뷰하고 각 부문별로 하반기에 중점적으로 추진할 사항에 대해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별히 이번 경영전략회의에서는 신한은행의 리더들에게 ‘고객 퍼스트’를 위한 다양한 관점을 제시하기 위해 ▲디지털 소비자 심리 ▲4차 산업혁명이 바꾸는 산업지도 ▲밀레니얼 세대의 일하는 방식을 주제로 외부강사 초청 강연도 진행됐다고 신한은행 측은 전했다. 


아울러 진옥동 은행장은 경영전략회의에서 ‘고객중심’과 ‘신한문화’에 대해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진 행장은 “현장의 영업방향을 정하는 것은 KPI(Key Performance Indicator)이며, KPI의 Key는 고객이 되어야 한다”며 “앞으로 고객 중심 평가 체계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고객의 만족과 직원의 자긍심은 하나로 연결되어 있는 만큼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과제들을 추진하는 동시에 영업 현장 직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서 진 행장은 “더 나은 내일을 위해 조직의 리더들이 정확하게 진단하고 현재의 경영환경을 반영한 공감 리더십을 발휘하자”고 강조하며 “여기 있는 리더들 모두가 한 마음으로 조직의 비상을 위해 힘써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스페셜경제 / 이인애 기자 abcd2ina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