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고 나면 입안이 말라요' 수면무호흡증 증상, 코골이 방지기구, 효과 있을까?

박숙자 / 기사승인 : 2019-12-02 10:11:1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출처=픽사베이)

수면무호흡증은 단어 그대로 자고 있을 때 숨이 갑자기 멈추는 질환이다.

호흡이 불규칙해지는건 기도의 넓이가 줄어들어 공기가 통과를 못하기 때문이다.

수면 중 호흡이 제대로 안되면 머리에 들어오는 산소가 없어서 급격하게 피로해지면서 자고 일어나도 졸리게 된다.

또한 수면무호흡증을 그냥 넘기게 될 경우 신체 기능이 급격하게 떨어지고 혈관을 막기 때문에 알츠하이머가 발생할 수도 있다.

수면무호흡증에 걸리면 피곤한 이유와 코골이치료 양압기 부작용을 소개한다.수면무호흡증의 대표 증상은 코골이 증상이다.

코골이는 일반적인 습관으로 취급돼 질병인지 모르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자면서 일어나는 코골이는 정상적인 호흡이 이루어지지 않는다는 것이다.

따라서 코를 심하게 골 경우 수면무호흡증을 생각해보자.

또한 수면 중 제대로 호흡이 이루어지지 않아 숨을 쉬려고 머리 속에서 각성이 이루어진다면 피로가 쌓여서 만성피로가 생긴다.

그렇기 때문에 부쩍 피로가 심해지고 충분히 잠을 잤어도 일상에 방해가 될 정도로 피로하면 병원에 가보는 것이 좋다.

한편 수면 중 호흡이 제대로 안되면 잠을 깼을 때 입 안이 심하게 마를 수도 있다.

잠을 잘 때 호흡이 잘 안되게 되므로 입을 벌리고 자기 때문이다.

입을 벌리면서 잠들면 비강 통로가 줄어들어 코골이가 생기며 혀가 풀리게 되면서 공기 통로를 막는다.수면무호흡증에 걸리는 까닭은 매우 다양하고 최근에는 자가진단도 있어 스스로 파악하기도 한다.

우선 술을 일주일에 세 번 이상 마시며 마시는 양까지 많으면 목 근육의 과도한 이완작용으로 기도가 눌린다.

술 마셔서 목이 막히는 현상은 금주하면 나을 수 있어서 금주 상태로 낫는지 지켜보는 것이 좋다.

또 담배를 오래 피게 되면 담배의 성분들이 염증의 원인이 될 수도 있다.

이런 상황이 발생하면 기도를 통과하는 산소의 흐름을 방해하고 주변 조직에 충돌해서 마찰음이 생길 수 있다.

마찰로 인해 나는 소리가 바로 코골이다.

만약 살이 찐 사람은 체내 쌓인 체지방 때문에 수면무호흡증이 올 수도 있다.

살이 찌면 목에도 쪄서 체지방이 쌓이고 기도 협착의 원인이 된다.

한편 턱의 크키가 작거나 갱년기가 있으면 조심해야 한다.수면무호흡증 치료법은 크게 기도확장수술 및 양압기가 있다.

양압기는 공기가 들어오는 마스큰데 착용을 해서 기도를 넓히는 방법이다.

장치치료기 때문에 수술을 할 필요가 없다.

그러나 양압기는 부작용이 따르게 된다.

마스크를 제대로 안 쓸 경우 자는 사이에 눈이 충혈된다.

또 눈이 밤새도록 공기의 압력을 받아 눈이 잘 마르게 되며 결막염의 원인이 된다.

그러므로 양압기를 쓰면 사용법을 파악하는 것이 좋다.

또한 양압기를 쓰면 코 속에 공기의 압력이 가해지면서 코막힘이나 코의 충혈감이 나타날 수 있다.

이 밖에도 구강 건조, 착용할 때 호흡이 곤란해지는 부작용이 생긴다.

반면 기도를 확장하는 수술은 해부학적 구조를 고려하면서 기도를 넓히는 수술이다.

기도를 건드리진 않고 혀를 작게 만들고 입천장을 건드려서 기도의 공간을 확보한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