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해외연예
셀마 헤이엑, ‘킬러의 보디가드’ 압도적 존재감 발산
김영식 기자  |  kys@speconomy.com  |  
승인 2017.08.12  11:22:01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스페셜경제=김영식 기자]<데드풀> 라이언 레이놀즈와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 사무엘 L. 잭슨은 물론, 할리우드 연기의 신으로 불리는 최고의 배우 게리 올드만까지 출연하는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에 셀마 헤이엑이 킬러의 아내 ‘소니아 킨케이드’로 합세해 영화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세계 최고의 엘리트 보디가드가 국제사법재판소의 증인으로 채택된 킬러를 의뢰인으로 맞이하면서 벌어지는 브로맨스 제로, 케미 0%의 액션 블록버스터 <킬러의 보디가드>에 배우 셀마 헤이엑이 킬러보다 더한 킬러의 아내, ‘소니아 킨케이드’를 연기하며 파격적인 변신을 예고해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셀마 헤이엑은 멕시코 출생의 할리우드 스타로 페넬로페 크루즈와 함께 대표적인 남미의 이국적인 외모와 매력을 겸비한 배우로 주목받은 여배우다.

그녀는 1988년도 멕시코에서 방영한 [누에보 아마네세르]를 통해 데뷔를 하며 대중에게 처음으로 얼굴을 알렸다.

셀마 헤이엑은 이후 로버트 로드리게즈가 연출을, 쿠엔틴 타란티노가 각본을 맡아 호러 액션 영화의 걸작을 탄생시킨 <황혼에서 새벽까지>에서 보여준 뱀파이어 역할로 할리우드에서 본격적으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또한, 그녀는 멕시코 여성 화가 ‘프리다 칼로’의 일대기를 그린 전기 영화 <프리다>를 통해 제75회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주연상 부문에 노미네이트되며 연기력까지 인정받아 대체 불가능한 매력과 연기력을 겸비한 진정한 여배우로 거듭났다.

2000년대 이후 들어서 자신의 제작사를 직접 설립해 영화 제작까지 활동 범위를 넓힌 셀마 헤이엑은 팔방미인의 면모를 보이며 활발한 영화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오는 8월 30일 국내개봉 예정인 그녀의 신작 <킬러의 보디가드>에서는 킬러 못지않은 성격을 소유한 킬러의 아내 ‘소니아 킨케이드’를 맡아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그녀는 <킬러의 보디가드>에서 악명 높은 킬러 ‘다리우스 킨케이드’를 연기한 사무엘 L. 잭슨과 함께 비교 불가한 환상적인 호흡을 선보임과 동시에 그동안 보여준 적 없었던 통쾌한 액션에 더해, 거침없는 욕설, 코믹한 연기부터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라 영화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진제공=제이앤씨미디어그룹]

개념있는 뉴스, 속시원한 분석 스페셜경제
< 저작권자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승인 2017.08.12  11:22:01
[독자 제보] 스페셜경제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환영합니다.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긴급 제보나 사진 등을 저희 편집국으로 보내주시면
기사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speconomy@speconomy.com / 02-337-2113)
김영식 기자 kys@speconomy.com

취재1팀 산업/문화/연예 담당 정확성, 객관성, 공정성 세 박자를 갖춘 뉴스를 생산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김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관련기사

인기기사

HOT연예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재계포커스-기획/특집
자전거 여행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스페셜미디어 스페셜경제 (우)03999 서울 마포구 월드컵북로 9길27 고산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37-2113, 2116  |  팩스 : 02-337-5116
등록일자 : 2008년10월21일  |  정기간행물 : 서울 아01547 / 서울 다08122
대표이사ㆍ발행인 : 남경민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경민
Copyright © 2013 스페셜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peconom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