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만 두산그룹 회장 차남 박재원씨 '화촉' 밝혀

조경희 / 기사승인 : 2014-06-13 11:16:5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두산인프라코어 기획조정실 차장‥지인만 초청해

[스페셜경제=조경희 기자]박용만 두산그룹 회장의 둘째아들 박재원 두산인프라코어 차장(29)이 지난 12일 서울 명동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백년가약을 맺는 신부는 의사집안의 자제로 알려졌으며,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교제해왔다.


박 차장은 뉴욕대에서 경영학을 전공한 뒤 보스턴컨설팅그룹 컨설턴트로 근무하다 지난해 말 두산인프라코어에 입사했다. 입사 당시 과장이던 그는 올해 초 기획조정실 차장으로 승진했다.


재계에 따르면 박용만 회장은 이번 결혼을 외부에 일체 알리지 않고 조용히 치른 것으로 알려졌다. 또 청첩장도 돌리지 않았고, 가족과 가까운 지인들만 초청해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