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그룹 박용만 회장, 세월호에 30억 성금 ‘기탁’

조경희 / 기사승인 : 2014-05-21 11:42: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조경희 기자]두산그룹이 국가 안전 인프라 구축과 세월호 참사 유가족을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30억 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두산그룹에 따르면 박용만 회장은 “세월호 참사로 우리 모두 안타깝고 고통스러운 마음으로 지난 시간을 보냈다”며 “상처를 치유하고 수습하는 일은 당연히 최우선에 두고 계속 돼야 하며 동시에 이제는 고통과 무력감을 딛고 좋은 미래를 만들기 위한 노력도 병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경제계 역시 스스로 노력하고 힘을 보태야 한다는 차원에서 이번 성금을 기탁하게 됐고, 보다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고 유가족을 위로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