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허일섭, 바이오스펙트럼 ‘올해의 인물상’ 수상

이주희 기자 / 기사승인 : 2012-03-18 12:47:1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녹십자 허일섭 회장이 지난 16일 싱가포르 그랜드 콥톤 워터프론트 호텔에서 바이오스펙트럼(BioSpectrum)이 주관하는 ‘올해의 인물상(Person of the Year)’을 수상했다.

바이오스펙트럼은 세계 제약 및 바이오산업 관계자에게 가장 지명도가 높은 아시아계 저널이자 시장 조사 기관으로, 지난 2009년부터 바이오산업 발전에 공로가 큰 기업인과 학자들의 공로를 치하하기 위해 바이오스펙트럼 시상식을 개최하고 있다.

허일섭 회장은 시장성이 낮아 연구개발이 충분히 이루어지지 않는 희귀의약품 개발에 지속적으로 투자해 유전자재조합 혈우병 치료제 ‘그린진 F’와 헌터증후군 치료제 ‘헌터라제’ 등의 개발에 성공한 공로와 아시아 최초이자 세계 4번째로 계절독감 백신의 WHO PQ [1](Prequalification)승인을 취득한 점을 높게 평가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올해의 인물상’은 바이오스펙트럼 시상식 심사위원들의 만장일치 의견 수렴을 통해서만 수상이 가능한 명예로운 상으로, 녹십자는 이번 허일섭 회장의 ‘올해의 인물상’ 수상으로 글로벌 바이오 산업 내 위상을 다시 한번 인정받게 됐다.

허일섭 회장은 “그 동안 축적된 R&D 역량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세계적인 신약개발에 지속적으로 투자해, 국내와 아시아를 넘어 전세계인들의 건강향상에 기여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