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태 의원 비서, 마지막 길 가면서 ‘침묵’한 이유

서수진 / 기사승인 : 2018-08-07 13:19: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서수진 기자]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의 비서가 한 마디 말도 없이 죽음을 맞았다.


김진태 의원의 비서는 7일 오전 0시 40분께 춘천의 한 아파트에서 뛰어내려 숨졌다.


사진=YTN뉴스캡처
사진=YTN뉴스캡처

유족에 따르면 최근 김진태 의원의 비서는 최근 금전적인 문제로 고충을 겪었다. 이 같은 증언을 바탕으로 경찰은 김진태 의원의 비서가 스스로 목숨을 끊었을 가능성을 언급했다.


김진태 의원의 비서는 마지막 말도 남기지 않은 채 눈을 감았다.


현재까지 김진태 의원의 비서의 사망을 부른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