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두차례 지진은 '핵실험 여파'...우리나라에도 영향 있었나?

이정민 기자 / 기사승인 : 2017-09-24 23:09:0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정민 기자] 지난 23일 오후 5시29분쯤 북한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핵실험장에서 남동쪽으로 20㎞ 떨어진 지점에서 발생한 규모 3.2의 지진에 앞서 한차례 지진이 더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24일 기상청은 전날(23일) 오후 5시29분쯤 발생한 지진을 정밀분석 하는 과정에서 같은 날 오후 1시43분쯤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핵실험장에서 북북서쪽으로 49㎞ 떨어진 지점에서도 규모 2.6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북한 6차 핵실험 여파로 인한 자연 지진으로 추정, 우리나라에 영향은 미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