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스미스 대표 “재력가로 소문나니 좋다”... 충격 발언 의미는?

김선혜 / 기사승인 : 2017-07-11 20:24: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커피스미스 본사 홈페이지)

[스페셜경제=김선혜 기자] 프랜차이즈 업체 커피스미스의 손모 대표에 대한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11일 오후 8시 기준,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커피스미스’와 ‘커피스미스 대표’가 잇따라 급부상 중이다.


커피스미스 손모 대표는 라셀대학 건축학과를 졸업했으며, 태광CMI 대표와 ERI교육 사외이사를 역임한 것으로 알려진다.


특히, 커피스미스 손모 대표가 연예인 김모씨에게 사생활을 폭로하겠다고 협박한 사실이 밝혀진 가운데, 이번 사건에 대한 진실 공방이 온라인을 중심으로 증폭되고 있다.


더욱이 해당 연예인의 사생활 폭로에 대해 커피스미스 대표는 “나는 홍보효과가 있어 사업에 도움될 것이고 재력가로 소문나니 나쁠 것도 없다”고 발언한 사실이 추가로 전해지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현재 커피스미스 본사의 홈페이지는 트래픽 용량이 초과해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