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구읍리·마지리 잇는 ‘칠중교’ 준공식 개최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17-06-27 11:51:3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지혜 기자]파주시는 지난 26일 적성 구읍리와 마지리를 연결하는 설마천 통행용 교량 준공식을 개최했다.


해당 지역은 그동안 적성시가지 재래시장을 연결하는 교량이 없어 지역주민들이 많은 불편함을 느껴왔다.


이에 따라 파주시는 경기도로부터 사업비 10억 원을 받아 지난해 11월 교량 공사를 시작해 약 7개월의 사업기간을 거쳐 지난 23일 통행용 교량을 완공했다.


주민 공청회를 거쳐 ‘칠중교’로 명명된 해당 교량은 길이 33.8m, 폭 4m로서 무교대 형식의 특허공법을 적용해 공사 기간 내 인접한 주택의 피해를 최소화했다.


또한 소규모 강관을 적용해 경제성과 경관성이 우수하다는 평이다.


아울러 난간 조명과 포토존 등을 마련해 주야간 모두 아름다운 외관을 자랑한다고 전해졌다.


파주시 관계자는 “지역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 마무리됐다”며 “이번 사업을 계기로 파주시는 시민 곁으로 더욱더 다가가는 맞춤행정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
  • 김지혜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취재 2팀 김지혜 기자입니다. 정보를 알기 쉽게 시각화하여 독자들과 유연하게 소통하고 싶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