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군산, 희망 일자리를 담은 취업탐방 버스 운영

이필호 기자 / 기사승인 : 2015-10-20 15:47:4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필호 기자]전북 군산시는 한국산업단지공단 전북지역본부와 함께 희망 일자리를 담은 취업탐방 버스를 운영한다.


취업탐방버스는 하반기 본격적인 취업시즌을 맞이하여 청년실업 문제를 해소하고 군산국가산업단지 입주기업의 기능인력 수급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해 추진한 사업으로 두차례 걸쳐 실시할 예정이다.


20일 실시된 행사에서는 군산기계공업고등학교 3학년 학생 40명이 한국산업단지공단 전북지역본부를 방문해 군산국가산업단지에 대한 현황을 듣고 입주기업 관계자와 간담회를 통해 중소기업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산업수요에 맞는 인력양성 시스템에 대해 확인했다. 이어 두산인프라코어를 방문해 생산현장을 직접 체험하는 시간도 가졌다.


행사를 주최한 한국산업단지공단 백웅호 전북지역본부장은 “취업탐방버스 행사는 청년에게는 기업의 생산현장을 직접 체험하여 취업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을 해소하고, 기업은 청년의 의견을 청취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면서 “고용절벽을 겪고 있는 청년들이 비상(飛上)의 날개를 펼칠 수 있도록 군산시 및 고용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지역에 맞는 인력양성사업과 인력 채용행사를 지속적으로 시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2차 방문행사는 다음달 중 군장대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군산국가산업단지에 입주해 있는 외국인투자기업을 방문하는 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