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군산, 2015 어린이 발명·특허교실 운영

이필호 기자 / 기사승인 : 2015-10-08 09:55:4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필호 기자]전북 군산시와 군산지식재산센터에서는 어린이들의 창의력과 탐구력 향상을 위해 초·중학생 120명을 대상으로 ‘2015 어린이 발명·특허교실’을 운영한다.


오는 17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세차례에 걸쳐 열리는 이번 프로그램은 어린이들의 생각과 상상을 현실화시키는 방법으로써 발명인구의 저변확대와 발명 꿈나무를 육성하기 위해 운영되며 군산지식재산센터 지원하에 전액 무료로 지원된다.


발명이론과 사례 소개, 실습으로 구성되는 교육 과정은 ▲아이디어 발상 및 스케치 ▲생활속의 발명사례 ▲발명 실습 체험 ▲지적재산권에 대한 설명 ▲변리사 직업소개 등이 마련되어 있다.


발명·특허교실은 어린이들이 고정화된 생각을 뒤집고 바꿔보는 시간을 통해 유연한 사고력을 키우고 창의적 소양과 탐구 능력을 기르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시 서동석 어린이행복과장은 “이번 발명특허교실이 어린이들의 호기심을 키우고 발명 마인드와 창의력을 키우는 소중한 경험이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군산의 미래를 이끌어나갈 창의적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5 어린이 발명‧특허교실’ 참가신청서는 오는 14일까지 선착순으로 접수하며 초등학교 4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까지 참가 가능하다. 신청서 및 추가 사항은 군산시 홈페이지 시정소식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신청을 원하는 참가자는 어린이행복과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