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인천항·석탄부두·폐기물 보관장 등 환경취약지역 점검

이필호 기자 / 기사승인 : 2015-06-26 10:15: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필호 기자]지난 25일 인천 중구 계재덕 부구청장은 관내 인천항, 석탄부두, 남항부두, 건설폐기물 임시보관장 등 환경 취약지역에 대해 점검을 실시했다.


이 자리에서 계 부구청장은 사업장과 구청의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유지하여 항상 쾌적하고 정온한 주거환경을 조성하자고 강조했다.


특히 인천항 및 모래부두와 건설폐기물 보관장 등 구민의 생활환경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사업장에 대하여는 관련법을 엄격히 준수하고 자율적으로 환경관리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구 관계자는 “우리 구에서는 전국 최초로 깨끗한 대기환경 조성을 위하여 과학적인 대기환경모니터닝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는데, 앞으로 환경저해 사업장에 대하여는 강력한 행정조치를 취하는 등 구민의 쾌적한 생활 환경 조성에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