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하동, 섬진강 100리 테마로드 활성화…구간별 민·관 책임관리

이필호 기자 / 기사승인 : 2015-05-27 09:51:4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필호 기자]경남 하동군은 ‘섬진강 100리 테마로드’를 활성화하기 위해 민·관 합동 실무자회의를 개최했다.


군은 27일 여태성 부군수 주재로 군청 소회의실에서 실과소 및 하동읍·악양·화개면 주무부서 공무원, 관내 25개 기관·사회단체 관계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섬진강 100리 테마로드의 운영·관리방안을 논하고자 회의를 열었다.


섬진강 100리 테마로드는 섬진강변을 ‘스토리가 있는 길’로 조성해 동서통합과 지역간 상생·발전을 유도하고자 지난 2011년부터 국토교통부의 지원을 받아 추진해왔으며 지난 3월 완전 개통됐다.


100리 테마로드는 섬진강을 중심으로 하동송림-남도대교-광양 다압면-섬진교를 잇는 100리 길(41.1㎞)로 구성되어있고 이 중 광양지역 20.2㎞는 자전거 도로로 하동지역 20.9㎞는 인도로 만들어졌다.


이에 민·관 합동 회의를 통해 섬진강 100리 테마로드의 책임 관리체계를 구축하며 전국 최고의 트래킹 명소로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서 군은 테마로드의 12개 테마쉼터를 중심으로 구간별 군청 및 25개 기관·단체에 책임관리 구역을 지정하여 시설물을 유지·관리하고 정기적인 환경정화까지 담당하기로 했다.


또한 여름철 집중호우 대비 및 태풍 이후 하천변의 각종 부유물을 제거하고 구간·계절별 특화된 꽃길을 조성해 테마로드를 걷는 여행객에게 늘 좋은 인상을 남길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지역사회의 봉사 차원에서 군단위 기관·단체들이 섬진강 100리 테마로드 관리에 자율적으로 참여함으로써 테마로드의 효율적인 관리는 물론 국내 최고의 특색 있는 트레킹 명소로 부상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