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자있는 인간들' 차인하, 편집 없이 방송.."기억하겠습니다"

신지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12-04 22:46:2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신지우] ‘하자있는 인간들’에서는 3일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배우 故 차인하의 모습이 편집 없이 방송됐다.

4일 방송된 MBC ‘하자있는 인간들’에서는 故 차인호의 명복을 비는 글로 드라마를 시작했다.

‘하자있는 인간들’ 측은 “수줍게 웃던 당신의 모습을 늘 기억하겠습니다. 고민 없는 그 곳에서 편히 쉬기를”이라고 글을 남기며 고인을 애도했다.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주원석 역으로 출연 중이던 차인하는 지난 3일 오후 자택에서 숨진 상태로 매니저에게 발견됐다고 전해지며 많은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사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하자있는 인간들' 측은 고심 끝 4일 입장문을 통해 "MBC와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 및 출연진은 갑작스런 故차인하 님의 사망 소식에 비통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소중한 가족을 잃은 유가족께 깊은 위로와 애도의 마음을 전한다"면서 "정상적으로 방송이 이뤄지길 바라는 유가족의 뜻을 존중해 별도의 편집 없이 예정대로 드라마를 방송하기로 결정했음을 알려드린다"고 전했다.

이날 차인하는 극 중 박현수(허정민 분)이 석민(신지훈)과 주원석을 오해하는 장면에 등장했다.

차인하의 장례는 유가족들의 뜻에 따라 조용히 진행된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