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부 지역 ‘첫눈’..때이른 추위에 겨울 ‘성큼’

한승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8 22:38: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한승수] 현재 일부 지역에 눈이 내리고 있다.

밤사이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눈,비 소식이 있다. 최고 3cm까지 쌓일 수 있겠고, 서울은 눈발 정도 날릴 수 있겠다.

수도권 기상청은 18일 “12시부터 백령도에서 첫눈이 관측됐으며 소강상태였던 눈은 오후 4시부터 점차 확대되고 있다”며 “서풍을 타고 화성, 평택, 안성, 서해안을 중심으로 눈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어 “경기 북부와 서울, 인천 등도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산발적 눈이 내린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수도권기상청은 18일 오후 11시를 기해 경기도 24개 시·군에 한파주의보를 발령했다.

한편 내일 아침 서울이 -4도까지 떨어져 오늘보다 8도나 낮아지겠다. 이에 따라 중부지역에는 한파 주의보가 내려졌다. 이번 추위는 주 후반이 돼야 풀릴 것으로 예상된다.

내일 그 밖의 지역 청주과 강릉 0도, 광주와 부산 5도까지 떨어지겠다. 해안 지역에는 강풍 주의보가 내려졌다. 바다의 물결도 상당히 높게 일겠다.

 

(사진=TV조선 보도화면 캡처)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