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연합회, 한국은행 총재 초청 은행장 간담회 개최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6-22 19:00: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전국은행연합회 본사 (사진출처=뉴시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은행연합회는 한국은행과 은행권의 소통을 강화하고 경제·금융현안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기 위해 22일 한국은행 총재 초청 은행장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이날 밝혔다.

오늘 간담회에서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와 은행장들은 최근 경제·금융상황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은행권 현안에 대하여 격의 없는 논의를 진행했다.

한국은행 총재는 소상공인·중소기업 지원과 신용시장 안정 등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대책에 은행권이 적극 동참하고 있는데 대하여 감사를 표했다.

아울러 코로나19 장기화 가능성에 대비하여 은행권이 적극적이고 창의적으로 리스크 관리에 나서 줄 것을 당부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금융의 도전과제 등에 대하여 함께 토론했다.

은행연합회장은 한국은행이 여러 대책을 마련하여 금융시장 안정을 위해 노력한 것에 감사를 표하고, 은행권도 적극적으로 실물경제를 떠받침으로써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10조6000억원(6월 17일 기준)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를 포함하여 지난 2월 7일부터 6월 17일까지 약 4개월 간 중소기업·소상공인 등을 대상으로 총 101조1000억원의 신규대출·만기연장·이자상환유예 등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총 291억원 규모의 사회공헌사업을 실시하는 한편,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로 연수원 제공, 콜센터 근무환경 개선 등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에 노력하고, 꽃 소비 촉진 운동, 착한 소비 캠페인 동참 등 지역경제 활성화 노력도 적극적으로 기울여 왔음을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코로나19가 안정화될 때까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우산을 함께 쓰고 동반하는 동반자 정신을 가지고 최선을 다할 계획임을 밝혔다.

앞으로도 은행연합회는 은행산업이 국민의 사랑과 신뢰를 받는 전략 서비스 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각계각층과 소통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