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서울대, 제약‧바이오 AI 스마트 팩토리 MOU 체결

최문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8-25 18:25:1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최문정 기자]NHN은 서울대학교와 제약바이오 부문의 AI 스마트 팩토리 구축 및 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의 제약바이오 전문 인력 양성을 통한 공동 발전과 산업단지 활성화를 통한 산학협력을 목표로 추진됐다.


현재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는 보건복지부와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동 추진하는 ‘한국형 NIBRT 프로그램 운영-바이오공정 인력양성센터 구축사업’ 유치를 추진 중이다. 아일랜드 ‘국립 바이오공정연구교육센터’를 롤모델로 하는 ‘한국형 NIBRT’는 글로벌 제약‧바이오산업 환경에 대응하고, 바이오 의약품 분야와 시장 확대에 필요한 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교육기관이다.

NHN은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대가 추진하는 바이오 공정센터의 AI 스마트 팩토리 구축과 데이터 수집, 바이오 제조 혁신 고도화 전략 부문에서 협력을 이어갈 방침이다. NHN이 보유한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TOAST’를 기반으로 한 AI, 빅데이터 등 IT 기술 지원과 제약, 바이오 제조 분야의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협력 사업 개발 등 다각적인 협력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

NHN과 서울대는 AI 스마트 팩토리 구축 등 관련 사업의 효율적 추진을 위해 각 사업별, 기관별 정책협의회도 구성‧운영할 계획이다.

김동훈 NHN 클라우드사업그룹 상무는 “NHN은 이번 업무 협약으로 서울대학교의 바이오공정센터 유치를 위한 IT 파트너로 합류한다”며 “제약, 바이오 산업 내 필요한 AI 스마트 팩토리 구축 및 운영, 관련 데이터 수집과 최첨단의 분석 환경을 제공해 바이오 분야의 제조 혁신을 이끌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NHN은 의료와 바이오 분야를 중심으로 한 공공 클라우드를 적극 공략하고 있다. 현재 질병관리본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병 역학조사지원시스템과 QR코드 기반의 전자출입명부 관리시스템이 NHN의 공공 클라우드 전용 서비스 ‘TOAST G’를 통해 서비스되고 있다. 최근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의 의료 헬스케어 부문 클라우드 제공 사업자로 선정된 바 있다.

 

스페셜경제 / 최문정 기자 muun09@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문정 기자
  • 최문정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스페셜경제 기자 최문정입니다. 항상 객관적인 보도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