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공사 행복주택 457세대 서울에 공급…주변시세의 60~80%’

원혜미 기자 / 기사승인 : 2019-09-08 11:20:3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 원혜미 기자] 청년과 신혼부부 등 주거약자가 주변시세의 60~80% 금액에 거주 가능한 행복주택 457세대가 서울시내에 공급된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서울 16개 지구에 공급할 서울리츠 행복주택 457세대의 청약을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사흘간 받는다고 6일 밝혔다.

총 457세대의 공급물량 중 신규 공급은 302세대, 재공급 물량은 155세대이며 이중 대부분이 청년과 신혼부부에게 공급된다.

청년 190세대, 신혼부부 181세대, 고령자 72세대, 주거급여수급자 14세대 등이다.

지역별로는 래미안장위포레카운티 단지가 포함된 성북구가 211세대로 가장 많고 은평구 80세대, 양천구 63세대 순이다.

임대 조건은 물량이 가장 많은 래미안장위퍼스트하이를 기준으로 6600만 원 대부터 9800만 원대까지다. 월 임대료는 24만9000원에서 37만1000원까지 책정됐다.

공급가격은 임대 보증금과 임대료 모두 인근지역 시중가격의 60~80%로 수준이며 같은 면적이라도 공급 대상자에 따라 금액이 차등 적용된다.

청약 신청은 9일부터 11일까지 서울주택도시공사 누리집(www.i-sh.co.kr)을 통해 인터넷이나 모바일로 할 수 있다.

다만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고령자나 장애인 등은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공사 별관 2층을 방문해 신청 할 수 있다.

한편 이번 행복주택에 단지에 포함된 16개 지구는 e편한세상 서울대입구, 휘경sk뷰, 백련산 SK뷰 아이파크, 래미안장위포레카운티, 래미안장위퍼스트하이, 경희궁자이, 서울역 센트럴자이, 대림아크로타워스퀘어, 힐스테이트 서울숲리버, 서울숲 리버뷰자이, 금호 파크힐스 이편한세상, 꿈의숲 코오롱 하늘채, 꿈의숲 롳데캐슬, 래미안 아트리치, 신길뉴타운 아이파크, 이든채이다.
 

(사진제공=SH공사)

 

스페셜경제 / 원혜미 기자 hwon0611@naver.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