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비행기 탑승 필수품 공개.."온도에 민감하다"

한승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2 18:15: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한승수] 한혜진이 비행기 탑승 필수품을 공개했다.

11일 방송된 JTBC2 '호구의 차트'에서는 '알고 보면 근거 있는 일상 속 법칙'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먼저 '내 폰 액정은 왜 잘 깨질까'에 대한 문제가 나왔다. 이에 한혜진은 "스마트 폰 무게 중심을 결정한 손가락 위치 때문에"라고 외쳐 정답을 맞혔다. 이어 한혜진은 "휴대폰 액정이 깨져서 랩을 감아서 쓴 적이 있다"고 털어놨다.

 

그런 가운데 한혜진은 "(기내) 온도에 민감하다. 반팔티, 긴팔 후드티를 입고 가방에는 스카프를 무조건 챙긴다"고 밝혔다.


이유를 묻자 한혜진은 "비행기에서 잘 때는 스카프로 얼굴을 가려야 한다"고 설명해 웃음을 샀다. 또 너무 추울 때는 스카프를 목에 감는다고.

이를 듣던 정혁은 "누나는 다 아는 것 같다. 공항 직원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호구의 차트'는 넘치는 정보 속 누구나 호구 되기 쉬운 세상, 세상의 모든 호구들을 위하여 오직 호구 시점으로 정리한 차트를 공개하는 프로그램. 매주 월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