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스마트공장에 구축 지원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5 17:49:3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한국중부발전 본사 전경.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한국중부발전은 25일 중소·중견 제조기업의 제조혁신 및 기업경쟁력 강화를 돕기 위해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스마트공장은 제품 기획과 설계부터 유통·판매에 이르기까지 모든 제조 과정을 정보통신기술(ICT)로 통합해 생산성 및 에너지효율 강화, 제품 불량률 감소 등 생산시스템을 최적화하는 맞춤형 공장이다.

중부발전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제조기업의 스마트공장 도입에 따른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사업비 6억4천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보다 5억원여 늘어났다.

지원대상은 올해 중소벤처기업부의 스마트화 역량강화,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의 신규구축 및 고도화 사업에 참여하는 기업이다. 스마트공장 전략수립을 지원하는 스마트화 역량강화 사업에는 지역사회 상생협력을 위해 한국중부발전 발전소 주변 중소기업을 우선적으로 지원한다.

사업 참여 신청은 상생누리를 통해 26일부터 6월 10일까지 접수를 받아 30개사를 선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상생누리나 한국중부발전 인터넷 홈페이지 동반성장 오픈플랫폼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한국중부발전>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