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우리농가 살리기 행사…“농수산물 600t 최대 50% 할인가에”

원혜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3-31 17:58: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 원혜미 기자] 롯데마트가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롯데마트는 우리 농가의 농수산물 약 600톤(t) 가량 매입해 판매에 도움을 주고자 ‘대한민국 농가 힘내세요’ 행사를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롯데마트는 사과 농가를 위해 충주시·충북원예농협과 3자 협업으로 약 1억원 가량 상생 자금을 지원하고, 수확기 태풍 피해를 입고 소비 침체로 출하가 어려운 상처 입은 사과 약 300톤을 매입했다. 일반 상품 대비 약 50% 가량 할인된 금액에 선보인다.

‘충주 농가돕기 사과(4kg/박스)’는 오는 4월 2일부터 8일까지 전국 모든 점포에서 9980원에 선보이며, 2박스를 구입하면 할인된 금액인 8980원 구입할 수 있다.

아울러 롯데마트는 농림축산식품부, 친환경의무자조금관리위원회, 사단법인 한국친환경농업협회와 함께 대파, 양송이, 양파 등 약 140여톤의 친환경 농산물을 선보이는 ‘친환경농산물 기획전’도 진행하고 있다.

코로나19로 개학이 연기되며 학교 급식 출하를 진행하던 친환경 농산물 취급 농가들의 어려움을 덜기 위해서다.

마지막으로 어가를 위한 제철 수산물도 다양하게 판매한다. 대표적으로 완도전복주식회사와 함께 양식장에서 출하되지 못하고 있는 전복을 대량으로 매입하고, 활어차 산지 직송을 통해 4월 2일부터 8일까지 ‘活(활) 전복(중/10마리)’ 약50톤을 1만 9800원에 판매한다.

멍게 소비 촉진을 위해서는 ‘통영 멍게(150g)’ 약 20톤을 매입해 기존 판매가에서 40% 할인된 금액인 2980원에 판매한다.

또 통영의 바다장어 어가를 위해서는 약 20톤 물량의 ‘바다장어(500g)’를 1만 4800원에 선보인다.

코로나19가 확산되며 수산물 소비가 감소해, 수산물 가격 급락·출하물량 적체 등으로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어가를 돕기 위함이다.

김창용 롯데마트 상품본부장은 “소비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을 돕고, 고객들의 가계 부담도 덜어줄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며, “해당 농가들 이외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에 지속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롯데마트)

 

스페셜경제 / 원혜미 기자 hwon611@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혜미 기자
  • 원혜미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경제부 기자 겸 아나운서 원혜미입니다. 자유, 시장, 경제에 입각한 기사만을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