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현재위치, 영향권에서 벗어나..황해도 해주 남서쪽 30km 부근 상륙

신지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09-07 17:44: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신지우] 태풍 현재 위치가 세간의 이목을 끌고 있다.

7일 기상청에 따르면 제13호 태풍 '링링'은 이날 오후 2시 30분 황해도 해주 남서쪽 30km 부근 상륙했다.

태풍 위치에 속했던 서울, 인천, 경기 등 수도권을 비롯해 남부 지방에서는 속속 사망 및 부상, 재산 피해 등이 전해지고 있다.

기상청은 "태풍의 현재 위치가 영향권에서 점점 벗어나고 있긴 하지만 태풍의 반경이 300km 정도로 워낙 넓기 때문에 태풍이 완전히 지나가는 오늘 밤 까지는 계속해서 주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이런 가운데 정부 기관인 기상청도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시민들에게 외출 금지를 당부했다.

특히 기상청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오늘 밤늦게 면 우리나라는 태풍 링링의 영향권에서 벗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가능한 오늘 할 일을 내일로 미뤄지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