켄싱턴호텔 평창, 주얼리 전문 브랜드 ‘로이드 평창점’ 1호점 론칭

선다혜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8 18:26: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 선다혜 기자] 켄싱턴호텔 평창은 이월드의 주얼리 브랜드 ‘로이드(LLOYD)’를 오는 11월 20일 오픈한다. 호텔 1층에 입점하는 로이드는 유러피언 주얼리 브랜드를 표방하며, 브리티시 모던 콘셉트의 차별화된 디자인을 선보이고 있다. 여심을 자극할 감각적이고 세련된 디자인을 생산하는 국내 주얼리 기프트 선두 브랜드다.


켄싱턴호텔 평창의 로이드 입점은 이종 업계인 호텔과 주얼리 브랜드와의 이색 컬래버레이션이라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호텔에서 편안한 휴식을 즐기며, 쇼핑을 선호하는 고객에게 색다른 재미를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

켄싱턴호텔 평창의 로이드 평창점에서 만날 수 있는 제품은 총 700여 종이다. 특히 ‘키캉스(키즈호캉스)’고객을 위한 ‘맘앤키즈 라인’, 아이들을 위한 ‘베이비 주얼리 라인’, 3040 여성들을 위한 ‘스테디 셀러 라인’을 주력으로 선보인다.

맘앤키즈 라인은 엄마와 아이가 함께 커플로 착용할 수 있는 제품군이다. 원하는 메시지를 새길 수 있는 골드 팬던트부터 트렌디한 캐주얼룩에 스타일링할 수 있는 커플형 목걸이와 팔찌가 다양하게 마련돼 의미 있는 선물이 될 수 있다.

베이비 주얼리 라인은 아이들의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아기자기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특히 디즈니 만화 속 주인공인 미키, 미니가 모티브가 된 ‘디즈니 컬렉션’이 구비돼 여행을 즐기는 아이들을 위한 깜짝 선물로 제격이다.
 

스테디셀러 라인은 로이드에서 가장 많이 판매되는 제품군이다. 20대부터 60대 여성까지 아우르는 모던하고 심플한 디자인을 합리적인 가격에 만날 수 있는 라인이다. 일상생활에서 부담 없이 착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한편, 2020년 1월에는 ‘로이드 평창점’에서만 만날 수 있는 ‘평창 리미티드 주얼리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스페셜경제 / 선다혜 기자 a40662@speconomy.com
<사진제공 로이드>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선다혜 기자
  • 선다혜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 전반을 담당하고 있는 선다혜 기자입니다. 넓은 시각으로 객관적인 기사를 쓸 수 있는 기자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