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신동 17kg 감량 중…인스타그램 통해 훈훈해진 비주얼 전해

김진우 / 기사승인 : 2019-11-29 17:26:1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진우 지가 ]지난주 116kg에서 99kg으로 4주만에 무려 17kg을 감량한 소식을 전하며 화제를 모았던 슈퍼주니어 신동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근황 소식을 전하며 또 한번 이슈가 되고 있다.

팬들은 17kg을 감량하며 이전과 다른 훈훈한 외모에 “오빠 귀엽다”, “너무 멋있어요 살이 빠졌네요. 얼굴이 상쾌해졌어요”등의 댓글을 통해 신동의 변화된 모습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앞서 신동은 지난 10월 말 수많은 다이어트를 시도했으나 결국 요요를 경험하게 되면서 체중이 116kg까지 늘게 됐고 건강검진 결과 고혈압과 고지혈증 진단을 받는 등 건강까지 악화돼 전문가의 도움을 받기로 결심했다고 전한 바 있다.

이에 동료 연예인이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이 32kg을 감량하고 건강까지 되찾는 모습을 보고 같은 방법으로 다이어트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후 4주만에 무려 17kg을 감량한 소식을 전했다.

신동은 “예전에 굶는 방법으로 다이어트를 할 때는 항상 다이어트를 실패하고 결국 요요가 왔는데 지금은 하루 세끼를 모두 챙겨 먹고 있고 힘들게 운동을 하는게 아니라 편안하게 누워서 기기 관리를 통해 체중 감량을 하고 있다며 다이어트가 재미있을 수 있다는 걸 처음 알았다”고 말했다.

신동의 감량 소식이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는 이유는 17kg 감량이 끝이 아니라 앞으로 더 많은 감량을 할 계획이기 때문이다.

지난주 14kg 감량 소식을 전하며 올린 sns에 “아직 끝난거 아니에요~ 절반도 안왔어요!!!”라며 앞으로 더 많은 감량을 예고했다.

 

스페셜경제 / 김진우 ad.marketer03@gmail.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