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A ‘서울비즈니스라운지 공항로 무역클럽’ 세미나 종료

김진우 / 기사승인 : 2019-11-25 17:10: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11월 20일 서울비즈니스라운지에서 많은 무역인이 참가한 가운데 유진표 대표의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스페셜경제 = 김진우 기자]서울시와 중소기업 지원기관 SBA가 지난 20일 N커뮤니케이션 연구소 유진오 대표의 ‘월 1억 쇼핑몰 매출 만드는 노하우’ 세미나를 진행했다. 이로써 총 12회의 ‘서울비즈니스라운지 공항로 무역클럽’ 세미나 또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이번 세미나는 삼성카드, 롯데홈쇼핑, 마리오 등 유통 대기업에서 20년 MD경력을 가진 유진오 대표를 통해 상품 기획 및 유통 마케팅 등 쇼핑몰 매출 향상 노하우에 대한 궁금증을 풀 수 있는 자리로 구성됐다. 특히 세미나 이후에도 Q&A와 네트워킹, 다양한 무역 컨설팅을 받아볼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되면서 많은 무역인들의 관심을 모았다.

코워킹스페이스인 서울비즈니스라운지는 지난 6월 개소 이후 6개월 간 7,000여 명이 다녀갔다. 무역에 관심이 있거나 사업 확장을 꿈꾸는 국내·외 유통·무역인들을 대상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중이다.

해당 업체는 공유스페이스·미팅룸·OA·와이파이 등 다양한 편의시설과 무역 전문 자문 서비스·네트워킹·세미나 등의 각종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여기에 국내 중소 제조·유통사와 외국인무역인에게도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

세미나&네트워킹 행사인 서울비즈니스라운지 공항로 무역클럽은 국내에 거주하는 유통·무역인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지난 6월 27일부터 매 달 격주 1회 SBA 외국인무역인종합비즈니스지원센터(서울시 강서구 등촌동 소재)에서 진행되고 있다.

이은정 강사의 ‘무역할 때 반드시 필요한 비즈니스 한국어’를 시작으로 정유정 대표의 ‘탑셀러에게 배우는 글로벌셀링 실무노하우’ 등 ▲해외무역 ▲상품소싱 ▲유통·마케팅 ▲세무·관세 등 다양한 주제로 진행됐다.

SBA 김용상 마케팅본부장은 “무역인 역량 강화와 협력 네트워크 구축에 기반이 되고자 서울비즈니스라운지 공항로 무역클럽을 개최했다”며 “국내 중소기업의 역동적인 성장을 도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SBA 외국인무역인종합비즈니스지원센터는 ▲무역 비즈니스 공간 지원 ▲상품 소싱 지원 ▲해외 유통망 진출 지원 ▲무역 자문 서비스 ▲역량 강화 지원 ▲네트워킹 지원 등 다양한 방법으로 국내 중소기업 우수 상품의 해외 판로 개척 및 매출 확대에 힘을 쏟고 있다.

 

스페셜경제 / 김진우 기자 ad.marketer03@gmail.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