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더불어시민당, ‘제21대 초선 국회의원 당선자’ 워크숍 개최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4-27 16:53: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및 더불어시민당 당선인들이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제4회의장에서 비공개로 열린 제21대 국회의원 당선자(초선) 워크숍에 참석하고 있다.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더불어민주당과 더불어시민당이 공동으로 진행한 제21대 초선 국회의원 당선자 워크숍이 27일 열렸다.

워크숍에는 민주당에서 이해찬 당대표, 이인영 원내대표를 비롯해 국회의원 초선 당선자 83명중 81명이 참석했다.

강훈식 수석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이해찬 당대표는 집권 여당의 일원으로서 국민의 삶을 지켜내라는 국민의 명령에 부합하는 열정과 책임을 강조했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국민 앞에 겸손하며 진실한 마음, 성실한 자세, 절실한 심정으로 일해 21대 국회를 변화가 움트고 희망이 샘솟는 민생의 터전으로 변화될 수 있는 공적 자세를 항시 갖춰야 한다”고 말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코로나19 이후 세계 질서의 변화를 선도하는 제도 마련에 강조했으며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과제들을 풀어낼 집권 여당으로써 국민께 인정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워크숍에는 초선 의원의 의정활동의 시작을 격려하기 위해 6선 의원인 박병석 의원, 5선의 김진표, 송영길 의원 등도 참석했다.

이어 윤호중 사무총장의 강연을 시작으로 박은정 국민권익위원장, 박동민 윤리심판의원의 강의가 진행됐다.

민주당 관계자는 “대한민국을 방역 모범국가에서 경제 모범국가로 발전시키는데 21대 국회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민주당과 더불어시민당에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준 국민의 명령에 마지막까지 책임과 소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