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유한킴벌리와 디지털 플랫폼 공유 업무협약

정민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0-20 13:15: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정민혁 인턴기자] 신한은행은 유한킴벌리와 디지털 플랫폼을 공유하는 협약을 맺고 출산·육아를 하는 고객에게 도움이 되는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아울러 신한은행은 이번 협약으로 유한킴벌리 직영 쇼핑몰 겸 마케팅 플랫폼 ‘맘큐’와 플랫폼을 공유해 육아맘 고객에게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을 추진하기로 했으며 향후 고객 니즈를 반영한 상품 및 서비스 개발, 고객 거래 빅데이터에 기반한 공동마케팅, 맘큐 사이트 결제 플랫폼(SOL페이 및 월렛 서비스 구축)도 진행하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신한은행은 아이의 적금 가입시 1만원을 추가로 적립해 주고 1000원이 아동학대 예방기금으로 적립되는 아이행복바우처를 2016년부터 운영하고 있어 자녀가 있는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업무협약을 기념해 ‘우리아이 첫통장 만들기’ 이벤트도 진행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한 아이행복바우처를 이용해 아이 통장을 새로 만든 맘큐 회원은 쇼핑에 사용할 수 있는 15% 할인쿠폰을 받을 수 있으며 선착순 500명의 고객에게는 2만 맘큐 포인트를 제공하고 이벤트 기간은 오는 22일부터 11월 29일까지로 알려졌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은 고객이 원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른 산업과의 활발한 제휴를 진행하고 있다”며 “고객들에게 보다 실질적인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다양한 협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정민혁 기자 jmh899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민혁 기자
  • 정민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정민혁 기자입니다. 이해하고 정확하게 쓰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