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국민의 눈높이로 투명·공정성 강화한다

김수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9 18:24:5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2010년부터 이어온 청렴 옴부즈만, 제4기 보궐위원 2명 새로이 위촉


[스페셜경제=김수영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김영두)는 19일 국민에게 신뢰받는 청렴한 공공기관으로 거듭나고자 ‘청렴 옴부즈만 보궐위원 위촉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가스공사는 지난 2010년부터 청렴 옴부즈만 제도를 도입하고 조직 내 부패 취약 분야에 대한 지속적이고 객관적인 모니터링 및 평가를 통해 부패 사전예방 및 불합리한 제도 개선에 힘써왔다.

가스공사는 이번에 일반경영·경영전략·경영혁신 분야에서 지식과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 2명을 제4기 보궐위원으로 위촉했으며, 임기는 오는 2020년 7월 23일까지 약 1년 1개월이다.

새롭게 구성된 청렴 옴부즈만은 인권 존중을 중심으로 갑질 근절 및 조직 내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가스공사의 주요 업무에 대한 전문적이고 다양한 의견 수렴은 물론 감사업무의 투명성과 내부통제를 강화하는 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가스공사 이상훈 상임감사위원은 “가스공사는 청렴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깨끗한 공직사회 구현 및 청렴문화 정착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며 “전문성과 청렴성을 두루 갖춘 옴부즈만 위원의 활동이 가스공사가 청렴 일류기업으로 자리매김하는 데 귀중한 밑거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이번에 위촉된 백승록·이윤상 위원은 “국내 대표 에너지 공기업의 청렴 옴부즈만으로서 감사업무의 질적 향상과 더불어 국민에게 사랑받는 청정한 가스공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사진제공 한국가스공사>

스페셜경제 / 김수영 기자 brumaire25s@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수영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