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자체 세포주 '에스초이스' 공개

김민주 기자 / 기사승인 : 2020-08-05 16:16: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민주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자체 개발한 세포주 ‘에스초이스’를 5일 공개했다.

이날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바이오제약 고객사 및 업계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론칭 세리머니’를 열고 에스초이스를 소개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가 개발한 에스초이스는 타사의 세포주보다 빠른 속도로 많이 번식해 오랜 기간 생존하는 것이 특징이다. 세포주는 생체 밖에서 대량 증식해 원하는 항체 의약품을 만들어주는 세포를 말한다.

에스초이스의 세포 발현량은 세포주 개발 직후 기준 리터당 7그램 타이터(titer, 배양액 속 항체량 수치화) 이상으로 업계 평균인 상업 생산 시점 기준 리터당 약 3~4그램 대비 두 배 가량 높다.

또 에스초이스는 유가 배양 21일까지 90% 이상 생존하므로, 업계 평균인 14일 대비 약 일주일 가량 긴 세포 생존 능력을 갖추고 있다. 세포 생존율이 높을수록 대량생산에 투입될 고품질의 세포주를 보다 잘 선별할 수 있게 돼 생산성이 높아진다는게 사측의 설명이다.

에스초이스의 세포 분열 속도는 18~20시간으로, 타사 세포주(24시간)에 비해 빠르다.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최근 도입한 최신 세포 배양기 ‘비콘’으로 에스초이스를 배양하면 세포주 개발에 소요되는 시간이 평균 4개월에서 3개월로 단축될 예정이다.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은 “에스초이스를 통해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기존 글로벌 바이오제약 업계 보다 압도적인 속도와 퀄리티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에스초이스를 통해 전 세계 의약품 공급 수요를 충족시키고 시장에서 가장 경쟁력있는 조건으로 공급할 계획”고 말했다.

 

(사진제공=삼성바이오로직스)

 

스페셜경제 / 김민주 기자 minjuu090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민주 기자
  • 김민주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유통/식음료/제약 분야를 담당하고 있는 김민주 기자입니다. 팩트에 근거한 올바른 정보만을 전달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