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2분기 적자 전환…“슬로우다운에 따른 영향”

김다정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3 17:40:2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다정 기자]삼성바이오로직스는 공시를 통해 올해 2분기 매출 781억을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23일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따르면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올해 2분기 매출액 781억원, 영업손실 154억원, 순이익 134억원을 기록했다.

전분기 대비 매출은 2공장 정기 유지보수를 위한 슬로우다운(Slow-down)의 영향으로 판매량이 감소하면서 473억 원 감소(-37.7%)했다.

Slow-down은 바이오의약품 제조를 위해서는 필수적인 정기 유지보수 기간으로, 이 기간에는 공장의 가동률이 일시적으로 떨어진다.

통상 공장단위로 2년에 한 번씩 진행되며 이 기간에는 생산성 유지 및 효율의 최적화를 위한 필수적인 조치들과 소모성 부품 등의 교체가 한꺼번에 실시된다.

영업이익은 매출감소 및 법무비용 증가에도 불구하고 가동률 개선에 따른 비생산원가 감소 및 내부혁신 활동으로 80억원 개선됐다.

순이익은 전분기 대비 재고미실현손익 축소 등으로 251억 원 증가했다.

전년동기 대비 매출도 2공장 정기 유지보수를 위한 Slow-down의 영향으로 판매량이 감소하며 473억 원 감소(-37.7%)했다.

영업이익은 법률수수료 등 비용의 증가로 391억원 감소했다. 순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자회사 실적개선의 영향으로 61억 원 증가했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김다정 기자 92ddang@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다정 기자
  • 김다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김다정 기자입니다. 제약/의료/보건/병원/식품/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