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마에스트로의 품격 있는 시원함 ‘시어서커 셋업’ 인기

김다정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1 11:02:5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다정 기자]생활문화기업 LF의 대표 남성복 브랜드 마에스트로가 올 여름 시즌 주력으로 선보인 시어서커 재킷 및 팬츠가 인기를 끌고 있다.

마에스트로는 “더위와 품위 사이에서 고민하는 많은 남성들을 위해 시어서커 셋업(SET-UP) 재킷과 팬츠를 출시해 한 달 만에 1차 리오더에 돌입했다”며 “판기가 약 두 달여 남은 7월 중순 현재 해당 제품 판매율 80%를 달성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마에스트로의 시어서커 재킷, 팬츠 세트는 다양한 비즈니스 상황과 사회적 모임에서 품격은 지키면서도 시원한 착용감을 선사하는 아이템으로 정장보다는 간단하고 캐주얼 보다는 차려 입는 편안하고 멋스러운 코디법인 ‘셋업’ 스타일로 출시됐다.

시어서커 원단은 굵기나 꼬임이 다른 두 종류의 실을 배열하여 만든 얇고 가벼운 면직물의 일종으로, 제직 및 가공 시 수축하는 정도의 차이에 의해 경사 방향으로 줄무늬가 나타난다.

촘촘히 짜인 면보다 공기가 잘 통하며, 주름이 잘 가는 리넨 소재와 달리 구김이 많지 않아 다림질이 필요 없다는 장점이 있다.

또 햇빛을 반사하고 피부에 닿는 느낌이 청량할 뿐만 아니라 세탁이 편리해 무더운 날씨에 최적화된 소재이다.

특히, 마에스트로가 사용한 시어서커는 이태리 고급 원단회사 ‘피아젠자(PIACENZA)’에서 수입한 소재로, 폴리에스테르 및 기타 화학섬유를 중심으로 하는 일반적인 시어서커 소재와는 차별화된다.

최고급 울 소재를 기반으로 리넨과 실크를 최적의 비율로 혼합해 쾌적한 착용감을 자랑할 뿐 아니라 고급스러운 외관을 드러낸다. 걸친 듯 안 걸친 듯 가벼운 중량감과 우수한 신축성으로 장시간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한다.

마에스트로는 고객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7월 31일까지 LF의 공식 온라인 쇼핑몰 LF몰에서 스타일과 시원함을 동시에 갖춘 다양한 비즈니스 웨어를 20% 할인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사진제공=LF]

스페셜경제 / 김다정 기자 92ddang@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다정 기자
  • 김다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김다정 기자입니다. 제약/의료/보건/병원/식품/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