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스타트업 생태계 지원 ‘1Q Agile Lab 8기’출범

김봉주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8 16:23: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 김봉주 기자]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을지로 본점에서 국내 스타트업 10곳과 혁신 비즈니스 모델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은행권 최초 스타트업 발굴ㆍ협업ㆍ육성 프로그램「1Q Agile Lab 8기」를 공식 출범했다고 밝혔다.

「1Q Agile Lab」은 KEB하나은행이 ‘15년 6월 은행권 최초로 설립한 이후 이번 8기까지 총 64개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며 다양한 협업 성공사례를 창출하고 있는 스타트업 멘토링 센터다.

선정된 스타트업에는 개별 사무공간이 제공되며 하나금융그룹 관계사 내 현업 부서들과의 사업화 협업, 외부 전문가들에 의한 경영 및 세무컨설팅, 직·간접투자, 글로벌 진출 타진 등의 광범위한 지원이 제공된다.

이를 바탕으로 스타트업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디지털 혁신을 일으키는 실제 사업모델로 구체화되며 더 나아가 지속적인 성장기반까지 갖출 수 있게 된다.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이 참석한 업무협약식에는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 센터장, 송은강 캡스톤파트너스 대표, 「1Q Agile Lab 7기」 참여사 아토리서치의 정재웅 대표, 6기 참여사 빅밸류의 김진경 대표 등 100여명의 내·외빈이 참석해 「1Q Agile Lab 8기」의 성공적인 출범을 기원했다. 


「1Q Agile Lab 8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한 스타트업은 ▲ 소보로(대표 윤지현) ▲ 크라우드웍스(대표 박민우) ▲ 리스틀리(대표 최창민) ▲ 딥핑소스(대표 김태훈) ▲ 커먼컴퓨터(대표 김민현) ▲ 그루트코리아(대표 오병엽) ▲ 헬라야(대표 권도형) ▲ 아티스츠카드(대표 정연승) ▲ 자란다(대표 장서정) ▲ 위시어폰(대표 강지형, 이단비) 등 10개 업체다. (별첨 참조)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은 「1Q Agile Lab」과 함께한 스타트업의 성장 사례들을 언급하며, “그 동안 많은 스타트업들을 발굴하고 성장을 뒷받침 해 오는 가운데 KEB하나은행도 혁신 금융 서비스를 제공, 발전시키며 동반성장 해왔다”며, “향후에도 적극적 투자에서 해외진출 지원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지원활동을 통해 상생기반의 새로운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과 생산적 금융 실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EB하나은행은「1Q Agile Lab」개소 5주년을 맞아 「1Q Agile Lab」 NEXT – 2019 playground의 비전 실천을 위한 ‘스타트업과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Lab’이라는 슬로건 아래, 유망 스타트업들에 대한 한층 더 강화된 지원방안을 발표했다.

KEB하나은행은 스타트업 대상 ▲ 향후 3년간 200억원 이상 지분투자 ▲ 2019년 내 5천억원 수준의 직간접 투자 유치 ▲ 유망 스타트업과 지역 거점대학과의 산학연계활동 및 청년창업 지원 등 새로운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 및 확산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또한, 하나금융의 24개국 186개의 네트워크 및 글로벌 비즈니스 파트너를 활용한 스타트업의 맞춤형 글로벌 시장 진출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봉주 기자
  • 김봉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김봉주 기자입니다. 나라와 부모님께 부끄럽지 않을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