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지역 기업 방문 행사’…지역 기업 대출금리 최대 3.0%p 감면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3 17:44:2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서부영업본부 고영준 상무 ‘경남 스마트팩트리론 설비자금 지원 1호 기업’ ㈜대명금속 찾아 스마트공장 구축 현황 파악하고 동반성장 위한 현장의 건의사항 수렴

[스페셜경제=이인애 기자]BNK경남은행은 23일 지역 기업의 설비구축과 가동현황을 탐방하는 ‘지역 기업 방문 행사’를 가졌다.

경남은행 서부영업본부 고영준 상무와 거래 영업점인 서진주 지점 조송래 지점장은 ‘경남 스마트팩트리론 설비자금 지원 1호 기업’인 ㈜대명금속을 찾아 스마트공장 구축 현황을 파악하고 동반 성장을 위한 현장의 건의사항을 수렴했다고 전했다.

특히 고영준 상무는 ㈜대명금속 김경민 대표이사와 곳곳을 둘러보며 스마트공장 구축과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나누고 관련 업계 동향도 함께 살피기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고영준 상무는 “경남 지역의 스마트공장 구축 확산을 위한 경상남도와 BNK경남은행의 보급 노력에 힘입어 경남 스마트팩트리론 설비자금 지원 1호 기업이 서부영업본부에 탄생해 보람과 자부심이 든다. ㈜대명금속에 이어 경남 스마트팩트리론 설비자금 지원 2호·3호 기업이 계속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경민 대표는 “지역 제조업체 혁신 성장 기반으로 경상남도와 BNK경남은행이 보급 중인 스마트공장 확산 노력 못지않게 지역의 기업인들의 관심도 크다. 경남 스마트팩트리론 설비자금 지원 1호 기업으로서 성공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명금속이 스마트공장을 구축하는데 설비자금이 지원된 경남 스마트팩트리론은 스마트공장 시스템 구축자금(경영안정자금)과 스마트공장 구축 자동화 설비자금(시설설비자금)이 최대 40억원까지 지원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원 대상은 경남테크노파크로부터 ‘경상남도 스마트공장 구축 참여 기업 확인서’를 발급 받은 중소기업으로, 스마트공장 구축 자동화설비자금은 해당 시설물 등을 담보로 취득하면 된다고 경남은행 측은 설명했다.

대출금리는 최대 3.0%p(BNK경남은행 1.0%p, 경상남도 이차보전 2.0%p)가 감면되고 신용보증기금 또는 기술보증기금 신용보증서를 담보하면 보증료 0.6%p(BNK경남은행 0.4%p + 보증기금 0.2%p)가 추가로 감면되는 것으로 전해져 기업들이 관심을 가지고 있다.

 

스페셜경제 / 이인애 기자 abcd2ina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