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준택 수협중앙회장, 수산물 유통혁신 강조

정민혁 기자 / 기사승인 : 2020-01-21 18:41: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정민혁 기자]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이 21일 서울 가락동에 위치한 수산물도매시장에서 경매를 참관하고 어민을 위한 유통체계 확립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준택 회장은 임원진들과 경매현장을 살펴보고 시장 종사자들과 함께 수산물 유통 혁신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며 “유통환경 개선을 위해 필요하다면 수시로 방문하고 애로사항을 경청하겠다”며 “건의사항이 있으면 언제든지 얘기해달라”고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임 회장은 가락시장 방문에 앞서 지난 20일 강서수산물도매시장을 찾아 설 명절 수산물 물가동향을 살펴봤으며 이는 임 회장의 현장행보가 잦아지며 수산물 유통을 비롯한 수협 경제사업 혁신을 직접 챙기고 나가겠다는 의지를 보여주는 것으로 풀이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임 회장은 실제로 지난해 12월 3일 수협회장으로는 처음으로 노량진시장 경매현장을 불시에 참관하는 등 임 회장은 도매시장 유통혁신에 대한 의지를 지속적으로 내비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노량진시장 방문 당시에도 “타성에 젖은 시장 운영 관행을 벗어나 진정으로 어민을 위한 도매시장으로 환골탈태해야 한다”며 고강도 쇄신을 주문한 바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임 회장은 “어민들은 목숨을 걸고 잡아 올린 수산물이 제 값을 받게 하는 것이 우리의 지상 과제”라며 어민을 위한 거래체계 확립을 강조하고 있다.

 

스페셜경제 / 정민혁 기자 jmh899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민혁 기자
  • 정민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정민혁 기자입니다. 이해하고 정확하게 쓰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