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유화학, 전 직원에 격려금 100만원 지급…“지역경제 살리자”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4-10 15:50: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금호석유화학그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그룹 전 계열사 직원에게 격려금 100만원을 지급한다고 10일 밝혔다.

격려금은 금호석유화학 11개 계열사 전 직원을 대상으로 직급이나 연차에 상관없이 지급된다. 임원급 이상은 지급 대상에서 제외된다.

직원들은 서울과 여수, 울산, 대전, 아산 등 각 소속 사업장 인근 상권을 중심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소비가 둔화되며 지역 소상공인들이 큰 피해를 입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격려금 지급을 결정하게 됐다고 금호석유화학은 밝혔다.

정부가 소비 활동 진작을 위해 긴급재난지원금을 편성하는 등 국가 차원의 지원을 실시한 가운데 금호석유화학 역시 민간 영역에서 선제적인 자세로 위기 극복 활동에 동참한다는 입장이다.

특히 이번 격려금은 최근 금호석유화학 3개 노조가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올해 임금협상조정권을 사측에 위임한 것이 전 그룹 계열사로 확산된 것에 따른 화답의 의미도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박찬구 회장은 “힘든 시국을 의연하게 견디고 계신 모든 소상공인 분들에게 이번 격려금이 작게나마 보탬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금호석유화학)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