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광화문글판 ‘여름편’ 새 단장…“씨앗처럼 정리하라”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6-01 15:49: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교보생명은 1일 광화문글판이 ‘여름편’의 문구로 새 단장했다고 이날 밝혔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씨앗처럼 정리하라 꽃은 멈춤의 힘으로 피어난다”

교보생명은 1일 광화문글판이 ‘여름편’의 문구로 새 단장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광화문글판의 문구는 백무산 시인의 시 ‘정지의 힘’에서 가져왔다. 백무산은 인간 존재의 근원과 노동의 가치를 성찰해온 시인으로 알려져 있다.

교보문고 관계자는 “멈춰있는 것 같지마나 꽃을 피우기 위해 기다리고 있는 씨앗처럼, 누구에게나 도약을 위한 멈춤의 시간이 필요함을 기억하자는 메시지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코로나19 여파로 어느 때보다 고단한 현실이지만 잠시 쉬어가며 주변을 돌아보는 ‘정지의 시간’을 통해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자는 의미에서 이번 글귀를 선정했다”고 덧붙였다.

광화문글판은 지난 1991년부터 30년째 희망과 사랑의 메시지를 전해오고 있다. 광화문글판 여름편은 오는 8월 말까지 광화문 교보생명빌딩과 강남 교보타워 등에 걸린다.

한편, 교보생명은 광화문글판 30년을 기념해 ‘내 마음 속 광화문글판은?’이라는 주제로 6월 한 달간 온라인투표를 진행한다.

이번 투표는 오는 31일까지 진행되며, 교보생명 공식블로그나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사진제공=교보생명)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