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S10 5G’ 美 시장에도 진출

선다혜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9 15:25: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선다혜 기자]세계 최초 5G 스마트폰인 삼성전자의 갤럭시S10 5G가 미국 시장에 진출한다.

16일(현지시간) 미국 CNBC 등 외신에 따르면 미국 1위 통신사인 버리이즌이 이날 갤럭시S10 5G를 출시했다. 갤럭시S10 5G는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내놓은 5G 스마트폰 모델으로 국내에서는 지난달 3일에 최초로 개통됐다.

또한 갤럭시S10 5G가 미국에서 출시될 경우 최초의 5G 스마트폰 모델이 된다. 앞서 버라이즌은 삼성전자보다 하루 늦은 4일 5G 사용화에 성공했다. 하지만 완전한 5G 스마트폰이 아닌 모토로라의 4G 모토Z3에서 5G 모듈을 부착한 제품을 내놓은 것이다.

때문에 미국은 해당 제품을 5G 스마트폰 모델로 보지 않고 있다.

실제로 CNBC는 모토Z3 모델의 불완전함을 지적하면서 갤럭시S10 5G에 대해 “미국 내에서 판매되는 첫 5G 스마트폰”이라고 평가했다.

버라이즌이 출시하는 갤럭시S10 5G 가격은 256GB 모델이 1299달러(약 154만6000원) 512GB 모델이 1399달러(166만5000원)다. 다만, 10% 수준의 소비세는 별도다. 버라이즌 가입자가 5G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특정 통신상품에 가입해야 하며 향후 월 10달러 정도의 추가 요금을 내야 한다.

버라이즌은 갤럭시S10 5G 출시를 기점으로 시카고와 미니애폴리스에 이어 5G 서비스 지역을 연말까지 20곳으로 더 늘린다는 계획이다.

 

스페셜경제 / 선다혜 기자 a40662@speconomy.com

<사진제공 뉴시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선다혜 기자
  • 선다혜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 전반을 담당하고 있는 선다혜 기자입니다. 넓은 시각으로 객관적인 기사를 쓸 수 있는 기자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